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윤송이 첫 개인展 '야간산행(Climbing At Night)'
윤송이 첫 개인展 '야간산행(Climbing At Night)'
  • 전지현 기자
  • 승인 2008.10.30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2일부터 인사동 갤러리 토포하우스에서 전시
▲ 윤송이 첫 개인展 '야간산행(Climbing At Night)'
인간 내면의 본질을 진지하게 탐구해 강렬한 메시지를 담은 작품으로 미술계에 주목을 받아온 윤송이 작가의 첫 개인전(전시명: 윤송이 개인전-야간산행(Climbing At Night)이 오는 11월 12일부터 18일까지 서울 인사동 갤러리 토포하우스(gallery topohouse)와 온라인 전시장 아트앤뮤지엄(www.artandmuseum.com)에서 열린다.

이번에 전시되는 작품은 형광안료와 형광테이프 블랙라이트 혼합재료를 주원료로 사용해 인간의 삶을 야간산행에 비유해 표현한 작품으로 2900*11750*8200 크기를 가진 설치작품이다.

전시장 벽면에 노란색 형광 테이프로 산이 그려지고, 벽면에 그려진 산은 인(仁)이라는 글자로 만들어진다.

전시장 가운데는 자전거 한대와 얼굴이 그려진 둥근 공이 천정에 걸쳐 매달려 있다.

전시장은 전체적으로 어둡고 조명은 블랙 라이트로 처리해 작품에 사용된 형광 안료의 효과를 극대화시키고 있다.

이번에 전시되는 작품도 현실의 부조리를 꼬집는 비판적인 시각을 보여 준 기존 작품과 같은 선상에 서 있다.

윤송이 작가는 “인간은 누구나 야간산행에 중독된 자들이며 인생은 마치 야간산행을 하는 것과 같다” 며 “목적을 위해 산을 오르는 자는 내려가는 것이 허무하나 즐기면서 산을 타는 자는 내려 가는 길 또한 오르는 것과 같이 새로울 것이다”라고 말했다.

산이 인(仁)모양을 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그녀는 “홀로 야간산행을 하더라도 인을 실천하여 스스로를 정치할 수 있는 사람은 빛을 만날 수 있고 자신의 밝음으로 남을 비추어 그 빛을 따라 아름답게 내리막을 내려올 수 있다”라고 말했다.

오는 12일 전시 첫날에는 오후 18시에 전시 오프닝 행사가 열린다.

대표적인 전시로 아트스페이스 민들레기획 초대전 <새빨간 거짓말>과 소울아트스페이스 <바다괴물> 전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