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6.22 금 14:23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기획ㆍ특집
전체기사
일반
종합
기업&이슈
아름다운CEO & 좋은기업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기획ㆍ특집 > 일반
     
애드시피시, 퀵서비스 020 서비스 앱 ‘퀵달’ 출시
2018년 03월 14일 (수) 08:19:37 장영록 기자

애드시피시가 퀵서비스 020 서비스 어플 퀵달을 3월 내 출시한다고 12일 밝혔다.

고객용 어플 명칭은 ‘퀵달’이고 기사용은 ‘퀵달드라이버’다.

퀵달은 의뢰인이 요청한 물품을 수령자에게 안전하게 전달하기 위한 목적으로 시작되었다.

퀵달 주요 기능은 의뢰인 물품 배송 접수 스마트 채팅 오더(Smart Chat Loader)와 실시간 배송 추적(Real-time delivery tracking)이며 요금 부담을 줄이기 위해 확정 미터기 요금을 적용했다.

   
  ▲ 퀵달 고객용 페이지  

기존에 퀵서비스 이용을 위해서는 전화로 접수한 후 주소, 물품 종류, 운송 수단을 전달해야 퀵서비스 요금과 기사 배정을 확인받을 수 있었다. 퀵달 어플을 이용하면 이처럼 번거로운 접수 과정이 생략되며 요금과 기사 배정 전체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실시간 배송 추적을 통해 현재 물품 위치를 지도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기 때문에 전화로 배송 위치를 확인하지 않아도 된다.

이 밖에도 퀵달 기사용 어플에서 제공하는 스마트배차는 직배송 중 같은 경로상에 오더가 들어오면 추가로 배차받아 수행할 수 있어 운임 요금은 늘어나고 고정 비용(기름값)은 줄일 수 있다.

애드시피시 퀵달사업부 김호범 대표이사는 “퀵달 앱은 3월 중 구글 앱스토어에 출시될 예정이며 기존 퀵 기사와 퀵서비스 대리점 모두 상생하는 앱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