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6.22 금 18:29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사회
전체기사
일반
종합
복지
환경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사회 > 종합 | 전북
     
전주시, 미래유산 보존 본격화
- 시민들의 애환과 소중한 추억이 담긴 장소와 글로벌 문화도시 전주의 정체성 담긴 유·무형 자산 등 선정
2018년 03월 06일 (화) 23:22:32 채덕수 기자

   

[전북조은뉴스=채덕수 기자]  전주시는 현존하는 대한민국 최고령 다방인 삼양다방 등 전주의 역사와 정체성, 시민들의 기억이 오롯이 담겨 있는 유·무형 문화자산 38건이 미래유산으로 확정돼 체계적으로 관리된다.

6일 동문거리 삼양다방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전주시 미래유산보존 위원회 위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주 미래유산 지정 동판 제막식을 갖고, 향후 미래유산을 활용한 시민참여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보다 체계적으로 보존해 나가기로 했다.

전주시 미래유산은 근·현대를 배경으로 전주만이 가지고 있는 다수 시민이 체험하거나 기억하고 있는 사건과 인물, 이야기가 담긴 모든 유·무형의 가치 있는 자산을 의미하며, 미래유산보존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선정된 50건의 유·무형 자산 중 소유주의 동의를 거쳐 총 38건이 최종 확정됐다.

선정된 미래유산을 살펴보면 △전주종합경기장 △행치마을 △노송동 천사 △서학동 예술마을 △ 옛 백양메리야스공장 △남부시장 △삼천동 막걸리골목 △삼양다방 △미원탑 터 △거북바위 △장재마을 △이시계점 △전주동물원 △비사벌초사(신석정가옥) △홍지서림 △곤지산 초록바위 △전주역 터 △행원 △호남제일문 △전주시외버스터미널 △선각사(옛금융조합) △충경사 △통일이용원 △송용진한의원 △전주1924(일제강점기창고) △약령시거리 △어은쌍다리 △고미술거리 △양사재 △깨배기주단 △한성여관 △한지제조기술 △남문악기사 △한가네서점 △모래내전통시장 △성수미점 △광명대장간 △문화촌 공공건축물 등 공공장소와 무형자산 등 다양한 대상이 미래유산으로 지정됐다.

시는 역사문화도시 전주의 정체성 확립을 위해 미래유산을 체계적으로 보전·관리해 후손들에게 보물로 물려줄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국내 최고령 다방이자 문화예술인과 시민들의 기억과 감성이 담긴 삼양다방을 시작으로 지정된 미래유산에 대해 동판을 부착해나갈 계획이다.

또한, 시는 미래유산의 정보를 제공하고 알리는 전주시 미래유산 홈페이지를 개설해 시민과 전주를 찾는 관광객이 미래유산의 가치를 알 수 있도록 하고, 미래유산을 활용에 참여할 수 있는 미래유산 참여프로그램도 기획·운영할 방침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시민들이 평소 깨닫지 못했지만 주변에 위치한 문화유산의 가치와 중요성을 인식하고 이를 함께 보호할 수 있도록 미래유산 시민공모를 진행키로 했다. 공모를 통해 발굴된 문화유산은 전문가 조사와 미래유산보존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전주 미래유산으로 추가 지정된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삼양다방을 포함한 전주시 미래유산 38건은 전주의 근·현대 문화자산이자 시민이 기억하는 전주의 정체성, 관광객이 전주를 기억하고 추억할 수 있는 100년 후의 보물이 될 것”이라며 “동판 표식 부착을 시작으로 전주미래유산을 시민들에게 널리 알려 향후 시민 주도로 미래유산이 보존되고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