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24 토 09:11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CSR TIMES
전체기사
일반
종합
공감네트워크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CSR TIMES > 일반
     
삼성전자, 케냐 ‘카쿠마 난민캠프’에 친환경 쿡스토브 1만대 보급
2018년 02월 05일 (월) 08:29:11 이관민 기자

삼성전자는 케냐의 유엔난민기구가 관리하는 카쿠마(Kakuma) 지역의 난민캠프에 저탄소 친환경 쿡스토브 1만대를 공급한다. 이는 지난해 11월 케냐 몸바사 인근 빈민촌에 쿡스토브 1만대를 공급한 후 두번째 지원이다.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난민캠프인 카쿠마 캠프는 약 18만5천명의 난민이 체류하고 있다.

쿡스토브는 제당공장에서 버려지는 폐당밀을 발효해 얻은 바이오에탄올을 연료로 활용해 숯 보다 열 효율을 6배 높여 온실가스 배출을 크게 줄인 것이 특징이다.

   
  ▲ 케냐 몸바사 인근 빈민촌 주민이 지난해 11월에 지급받은 저탄소 쿡스토브로 음식을 조리하고 있다  

케냐에서는 대부분 숯으로 음식을 조리하는데, 숯을 만들기 위해 숯 무게의 최대 10배에 달하는 나무가 벌채돼 케냐 내 숲의 비율이 급격히 줄고 있다. 또한 숯을 사용하는 조리 과정에서 발생되는 먼지로 호흡기 질환이 유발되기도 한다.

이러한 문제 해결에 도움이 되고자 삼성전자는 케냐에 총 2만대의 친환경 쿡스토브를 보급했다. 친환경 쿡스토브 보급 사업은 노르웨이 기업 ‘그린 디벨로프먼트(Green Development)’와 협력해 현지 인력을 채용·진행돼 현지 고용에도 기여한다.

유엔난민기구 공공보건 담당자 버튼 와가차(Burton Wagacha) 박사는 “이번 쿡스토브 지원으로 많은 난민들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게 됐다. 앞으로도 삼성전자와 함께 다양한 지원 활동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삼성전자 글로벌EHS센터장 김행일전무는 “이번 사업을 통해 케냐의 더욱 많은 난민들의 환경이 개선되길 바라며 삼성전자는 앞으로도 다양한 빈곤국 지원사업을 통해 글로벌 기업으로의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해 9월 요르단 자타리(Zaatari) 난민캠프의 마카니(Makani) 교육 커뮤니티 센터에 디지털 기기를 활용한 참여형 교육을 지원하는 ‘스마트 스쿨’을 개소한 바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