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소리아밴드 ‘섹시장구녀’ 타야, 세계 최초 장구리믹스 선보여
소리아밴드 ‘섹시장구녀’ 타야, 세계 최초 장구리믹스 선보여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5.04.30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은뉴스=온라인뉴스팀]  신국악 걸그룹 소리아밴드(SOREA Band)의 타악·거문고 연주자 타야가 섹시미 넘치는 장구 퍼포먼스 영상을 공개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여름, ‘섹시장구녀’로 네티즌들 사이에 뜨거운 이슈가 되었던 소리아밴드의 타야가 이번에는 한 층 업그레이드된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GDFR’ 장구 리믹스 영상(http://goo.gl/ta2md3)으로 돌아왔다. 타야가 선보인 플로라이다(Flo Rida)의 ‘GDFR’은 많은 팬들의 추천을 받아 선정된 곡으로 최근 빌보드 톱10에서 상승곡선을 그리며 국내 클럽에서도 ‘피리춤’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에 공개된 장구 리믹스 버전은 트랩 리듬과 힙합의 그루브를 한국의 전통악기 장구로 표현하며 한국의 진정한 ‘흥’을 보여준다. 또한 시선을 끄는 붉은 레깅스와 과감한 노출을 감행한 패션으로 도발적인 댄스를 선보여 시각적으로도 아찔한 매력을 발산하며 남심을 사로잡고 있다.


장구는 다양한 안무와 동시에 연주가 가능한 세계적으로 유일무이한 타악기이며, 이런 장점을 극대화한 이번 영상은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돋보인다. 특히 타야와 함께 환상의 댄스 콜라보레이션을 펼친 VIP ASIA는 세계대회에서 수많은 우승을 거둔 경력의 팀으로, 기존의 한국 문화 컨텐츠에 새로운 신선함을 더한 혁신적인 퍼포먼스(Brand New Performance)를 추구하던 중, 이번 소리아밴드와의 콜라보레이션으로 신한류(New Korean Wave)를 만들어가는 것에 동참하게 되었다.

타야가 활동하고 있는 소리아밴드는 국악의 다양한 가능성을 선보이고 고정관념을 탈피하고자 작년부터 ‘신국악의 무한도전’ 프로젝트를 벌여왔으며 ‘GDFR’은 그 9번째 결과물이다. 첫 번째 도전이었던 2NE1의 ‘컴백홈(Come Back Home)은 500만 건의 조회수를 훌쩍 넘기며 국내 뿐 아니라 세계의 네티즌들에게 화제를 모았고 이외에도 다양한 인기 K-Pop과 Pop 음악을 신국악으로 재해석하여 국악의 색다른 모습을 팬들에게 선사하고 있다.

소리아밴드의 소속사 ㈜소리아그룹의 류문 프로듀서는 “젊은 세대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젊은 국악’으로 기존 국악에 대한 선입견을 탈피하고자 신국악의 무한도전을 펼치고 있다”며 “앞으로 소리아밴드의 음악을 통해 우리 문화를 발전시키고 전 세계 젊은이들에게 한국 음악의 새로운 매력을 알려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소리아밴드는 다음 10번째 신국악의 무한도전을 위해 신청곡을 받을 예정이며, 다가오는 5월 6일부터 페이스북 공식페이지 (http://www.facebook.com/soreamedia)를 통해 듣고 싶은 곡을 신청할 수 있다.

소리아밴드의 다양한 영상은 유투브채널 (https://www.youtube.com/soreatv)과 페이스북 공식페이지 (http://www.facebook.com/soreamedia)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