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아카마이, 전 세계 지역 사회 지원하는 ‘글로벌 코로나19 자선 기부 캠페인’ 진행
아카마이, 전 세계 지역 사회 지원하는 ‘글로벌 코로나19 자선 기부 캠페인’ 진행
  • 이관민 기자
  • 승인 2020.06.08 0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세계 지역 사회 코로나19 대응 위해 110만달러 기부
사진출처: 아카마이코리아 홈페이지 이미지 캡처

 안전하고 원활한 디지털 경험을 위한 인텔리전트 엣지 플랫폼을 제공하는 아카마이가 자사 기금으로 조성된 자선 단체인 아카마이 재단을 통해 코로나19 대응으로 전 세계 지역 사회를 다방면으로 돕기 위한 구호 활동을 위해 110만달러(약 13억5000만원)를 기부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코로나19 자선 기부 캠페인’은 아카마이 지역 사회에서의 직접적인 구호 활동과 더불어 아카마이 임직원이 함께 사회 환원에 참여해 공익 활동 범위를 넓히는 것을 목표로 한다.

글로벌 코로나19 자선 기부 캠페인에서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것은 ‘코로나19 보건 복지 필수 후원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후원금은 아카마이 임직원이 거주하고 근무하는 지역 사회 단체에 직접 전달되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필수적인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장려한다. 총 50만달러에 달하는 후원금은 16개국 21개 도시의 자선 단체 29곳에 전달된다. 후원금은 식량 구호, 의료기관 의료진 인공호흡기 구매 지원, 필수 인력 및 취약계층 가정을 위한 긴급 아동 돌봄에 사용된다.

아카마이 재단 사장을 맡고 있는 앤서니 윌리엄스(Anthony Williams) 아카마이 CHRO(최고 인사 책임자) 겸 총괄 부사장은 “아카마이 재단은 현시기 지역 사회의 다양한 요청에 귀 기울여 왔다”며 “아카마이 재단 후원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려는 아카마이의 강력한 의지가 담긴 핵심 사업이다. 아카마이는 오랜 기간 동안 기술 산업에 다양성을 불어넣기 위한 프로그램 지원, 전 세계 재난 구호 및 인도주의적 지원, 아카마이 소재 지역 사회와 임직원 연계로 자원봉사 활동 촉진, 대체 에너지 투자를 통한 지속가능성 향상과 같은 다양한 활동을 펼쳐 왔다”고 말했다.

아카마이 재단은 직접 후원과 더불어 자격 요건을 갖춘 자선 단체에 최대 20만달러를 기부하는 ‘코로나19 구호 매칭 기부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기존의 기업 차원 매칭 기부 프로그램과 달리 참여 기회를 직원에 한정하지 않고 전 세계 모든 사람 대상으로 확장했다. 아카마이 직원을 비롯해 친구나 가족, 전 세계 누구나 아카마이 재단 웹사이트의 승인된 단체에 기부를 할 수 있고 아카마이 재단에서도 그 상응액을 함께 기부한다. 아카마이 재단 웹사이트에서는 아카마이 재단이 직접 후원하는 보건 복지 필수 후원 프로그램 파트너 외에도 전 세계 구호 활동 자선 단체, 아카마이 직원 추천 단체, 지역 사회의 다양성과 포용성을 지원하는 아카마이 직원 리소스 그룹 선정 단체 등 광범위한 단체를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