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피나블러, 삼성페이와 국경을 초월한 결제 파트너십 발표
피나블러, 삼성페이와 국경을 초월한 결제 파트너십 발표
  • 이준섭 기자
  • 승인 2019.10.08 0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피나블러가 삼성페이와 국경을 초월한 결제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피나블러가 삼성페이와 국경을 초월한 결제 파트너십을 발표했다

글로벌 결제 플랫폼인 피나블러(Finablr PLC)와 삼성전자 미국법인(Samsung Electronics America)이 ‘삼성페이’에 송금(Money Transfer) 기능을 도입했다고 3일 발표했다.

미국에서는 최초로 도입된 이 인앱형 해외 송금 서비스는 사용자가 삼성 기기에 기본 탑재된 모바일 지갑에서 다양한 지불 방법을 통해 세계 47개 국가에 안전하고 완벽하게 해외 송금을 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서비스는 삼성페이의 편의성과 규모, 안전성에 피나블러가 자랑하는 국제적 서비스 범위와 40년 역사의 해외 송금 전문 역량을 결합해 수백만 명의 소비자가 손안에서 모바일 결제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미국 내 삼성페이 사용자는 삼성페이에 기등록한 적합한 직불 또는 신용카드로 피나블러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수취인에게 대부분의 주요 통화로 돈을 안전하게 송금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피나블러의 글로벌 서비스 범위와 배포 역량을 활용해 은행 계좌 입금부터 현금 수령에 이르기까지 수취인에게 딱 맞는 다양한 지불 방법을 제공한다. 이번 제휴로 삼성과 피나블러는 세계적 범위의 서비스를 개시하기 위한 중요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됐다.

송금은 피나블러 그룹 일원인 트래블렉스(Travelex)가 지원하며, 삼성페이 사용자는 다음과 같은 혜택을 누릴 수 있다.

· 편의성: 사용자는 전화기를 몇 차례 탭 하는 것만으로 디지털 및 물리적 방식을 포함한 다양한 지불 방법을 통해 47개국 수취인에게 원활히 돈을 보낼 수 있다. 삼성페이 앱을 열고 손끝으로 송금 솔루션을 이용할 수 있다.

· 투명성: 이 서비스는 모든 수수료와 환율이 선불로 포함돼 있어 사용자가 안전하게 자금을 이체하기 전에 지불해야 하는 금액을 미리 확인할 수 있다.

· 안전성 -피나블러는 트래블렉스를 포함해 믿을 수 있는 브랜드 네트워크와 40년간의 해외 결제 경험을 보유하고 있으며 세계 100여개국가에서 규제 당국의 허가를 받았다. 이를 바탕으로 피나블러는 삼성페이 사용자가 안심하고 믿음직한 보안 송금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도록 해준다. 이 기능은 토큰화된 자격 증명을 사용하며 삼성녹스(Samsung Knox)의 보안 지원을 받는다.

Sang W. Ahn 삼성전자 미국법인 부사장 겸 콘텐츠/서비스 부문장은 “삼성전자의 글로벌 고객들은 전 세계에 가족이나 친구를 두고 있다”며 “삼성은 사용자가 간편하고 안전하게 또한 투명하게 미국에서 다른 국가로 돈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게 돼 기대가 크다”고 밝혔다. 그는 “송금 기능은 삼성페이를 사용자의 금융 생활을 더 편리하게 하는 플랫폼으로 발전시키려는 회사 비전의 첫 단계”라며 “피나블러와 같은 업계 선두주자와 협력해 개발된 다양한 삼성페이 서비스로 소비자의 일상적 금융 활동에 편의를 더할 수 있는 위치를 점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프로모스 망가트(Promoth Manghat) 피나블러 그룹 최고경영자(CEO)는 “삼성과 제휴해 새로운 인앱형 해외 결제 기능을 출시하게 돼 기쁘다”며 “피나블러의 통합 기술 플랫폼을 통해 지원되는 이 서비스는 결제 혁신을 주도하는 자사의 역량을 보여준다”고 밝혔다. 이어 “피나블러의 업계 선도적 네트워크와 선구적 기술이 삼성의 모바일 기기 시장 주도권과 만난 만큼 127조 달러 규모의 국제 결제 시장에서 독보적인 스케일로 혁신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며 “양사 제휴로 금융 소비자의 진화하는 필요를 충족시킨다는 사명에 한 발짝 더 다가서는 한편 글로벌 결제 및 기술 기업 파트너로서 지위를 한층 확고히 하게 됐다”고 강조했다.

삼성페이 내 송금 기능은 현재 미국에서 제공되고 있다. 이 서비스는 2020년 다른 시장으로도 확대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