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3가지 관전 포인트 대공개!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3가지 관전 포인트 대공개!
  • 오재현 기자
  • 승인 2019.09.22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 오늘(22일) 첫 방송..세계 3대 미식 강국 터키로 푸드 투어 시작!

[조은뉴스=오재현 기자]  tvN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이하 ‘스푸파’) 시즌2가 오늘(22일, 일) 밤 10시 4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관전 포인트를 공개했다.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스푸파'는 백종원이 세계 방방곡곡 숨겨진 길거리 음식을 찾아 떠나는 현지 밀착형 미식 방랑기다. 지난해 방송한 시즌1은 백종원이 풀어내는 흥미로운 음식 이야기와 감각적인 영상미로 많은 호평을 얻었다.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뜨거운 반응을 일으키며 아시아의 에미상이라 불리는 'Asian Television Awards 2018' 베스트 인포테인먼트 부문에서 수상, 국제적으로 작품성을 인정받은 바 있다.

그간 뉴욕, 하노이 등지에서 촬영한 스페셜 포스터를 공개하며 기대감을 높여왔던 ‘스푸파2’가 첫 방송을 앞두고 관전 포인트 3가지를 전했다.

◆ “이거 안 먹으면 후회해” 후회의 아이콘 백종원, 더 치밀한 푸드 투어 예고

시즌1의 백종원은 자타공인 ‘후회의 아이콘’이었다. 항상 맛있게 한 접시를 비우고 나서 “한 그릇 더 먹을걸”, “밥 시킬걸” 등 후회 멘트를 덧붙였기 때문이다. 이에 시청자들은 “백종원이 항상 후회하는 프로그램”이라며 우스갯소리를 할 정도. 그런 백종원이 이번 시즌2에는 결심이라도 한 듯 계획적인 행보를 꾀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스탄불 길거리에서 터키 간식거리를 손에 쥐고 “먹거리 여행하려면 절제력이 필요하다. 적당히 자제하며 먹어야 한다”고 말한 것. 그러면서도 그가 여전히 간식을 먹고 있었다고 알려져 웃음을 자아낸다. 과연 백종원이 후회 없는 스트리트 푸드 투어를 이뤄낼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 “먹으면 웃음이 나와요. 이래서 디저트 먹는 거야” 쏟아지는 공감 멘트 릴레이

박학다식 미식 전문가답게 경험에서 우러난 그의 공감 멘트는 시즌2에서도 빛을 발한다. 디저트 찬양 발언부터 “자제해야 되는데, 나도 모르게 손이 가고 있죠” 등 미식가라면 지를 법한 즐거운 비명까지 다양한 어록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이끌어 낸다. 맛있는 음식을 앞에 둔 심정을 가감 없이 표현해내기 때문이다. 이에 더해 미식에 보내는 백종원 특유의 감탄사까지, 그의 100% 공감 어록은 오늘 방송에서부터 확인할 수 있다.

◆ “카메라 장비 교체, 촬영에 더 공들였다” 업그레이드된 ‘스푸파’표 영상미

“여기서 더 좋아진다고?” ‘스푸파’가 시즌2를 맞이해 촬영 장비를 보강했다는 소식을 접한 시청자들의 반응이다. ‘스푸파’의 자랑거리 중 하나는 감각적인 영상미다. 음식이면 음식, 여행지면 여행지 모두 선명한 색감과 독특한 촬영 기법으로 담아내 인기가 높았다. 박희연 PD는 “시청자들이 음식과 그 속에 담긴 이야기에 보다 몰입하도록 디테일을 더욱 잘 담아낼 수 있는 카메라로 교체했다”고 전했다. 지금의 ‘스푸파’를 만들어낸 백종원과 제작진의 한층 업그레이드된 콜라보에 많은 기대가 쏠리는 이유다.

‘스푸파2’ 대망의 첫 여행지는 터키 이스탄불이다. 백종원이 남다른 애정을 드러낸 이곳은 세계 3대 미식 강국이자 중동, 유럽, 아시아의 식문화가 한 데 모인 도시다. 백종원이 “먹자마자 왜 미식의 나라인지 알았다”는 터키의 진짜 매력은 오늘 밤 10시 40분 첫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tvN 백종원의 미식방랑기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는 매주 일요일 밤 10시 40분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