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토스트마스터즈, 대한민국 지역 총괄책임이사로 최규선 선출
토스트마스터즈, 대한민국 지역 총괄책임이사로 최규선 선출
  • 이준철 기자
  • 승인 2019.02.12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비영리 교육기관 토스트마스터즈 대한민국 총괄책임이사에 최규선 선출
토스트마스터즈 대한민국 최규선 신임이사
토스트마스터즈 대한민국 최규선 신임이사

토스트마스터즈 대한민국 D93 지역 임원진들은 전체 지역 임원 및 클럽 오피서 총 310명이 서울여성플라자에 모여 연례 총회를 열고 투표를 통해 2019년 대한민국 D93 지역 총괄책임이사(District Director)로서 최규선 씨를 선출했다. 

최규선 지역총괄책임이사는 전체 한국 토스트마스터즈의 최고 리더로서 모든 책임을 갖고 있으며 미국 콜로라도에 위치한 토스트마스터즈 인터내셔널 본사에 대한민국 클럽운영 상황을 보고하는 임무를 맡게 된다.

토스트마스터즈는 1924년 미국에서 시작하여 전 세계 143개국 36만명의 토스트마스터즈 회원을 보유하고 있는 글로벌 비영리 교육기관이다. 94년간의 유구한 역사를 통해 검증된 커뮤니케이션, 리더십 교육 시스템을 바탕으로 매주 열리는 지역 클럽 미팅을 통해 서로가 서로의 교사가 되고 학생이 되어 복잡한 커뮤니케이션뿐만 아니라 리더십을 배우고 연습하는 효과적인 공간이다. 

최규선 신임 이사는 2019년 대한민국 토스트마스터즈 운영에 대해 “2007년 이후로 현재까지 12년간 토스트마스터즈 활동을 해오고 있지만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토스트마스터즈를 잘 모른다. 더 많은 사람들이 토스트마스터즈를 알고 경험했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며 “토스트마스터즈가 가진 고귀한 가치들을 우리 회원들만 알고 끝내기에는 사회에 미안한 마음이 있다. 그래서 한국 토스트마스터즈의 대표로서 올 한해 핵심 슬로건을 ‘와우! 토스트마스터즈세요?’으로 정했다. 이 의미는 누구나 토스트마스터즈가 무엇인지 바로 알고 자신의 잠재력을 발견하고 확장시킬 수 있는 ‘성장의 무대’으로 인지하는 것이다. 커뮤니케이션과 리더십을 키우기 위해서는 ‘지식’이 아닌 ‘수련’이 필요한다. 토스트마스터즈는 바로 이런 수련을 할 수 있는 가장 안전하고 효과적인 공간이다”고 포부를 밝혔다. 

현재 한국에는 서울, 부산, 대전등 대도시를 비롯한 전국 각지에 76개의 클럽, 약 1600여명의 회원들이 매주 또는 격주로 지역 클럽에 모여 클럽 미팅을 갖고 소통과 리더십 향상에 힘쓰고 있다. 최규선 지역총괄책임이사는 전국 각지에 분포되어 있는 클럽들이 소속 회원들에게 더 큰 성장과 경험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또한 이번 총회를 통해 선출된 정태련 프로그램 퀄리티 책임이사, 김순자 클럽 성장 담당 책임이사는 각각 최규선 지역총괄책임이사를 도와 한국 토스트마스터즈의 질적 향상을 위해 다양한 교육행사와 컨퍼런스를 주최하게 되며 전국에 산재한 개별 클럽들의 질적 향상을 직간접 지원하는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