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사노피, 진기주와 함께한 ‘둘코화이버’ TV 광고 방영
사노피, 진기주와 함께한 ‘둘코화이버’ TV 광고 방영
  • 오재현 기자
  • 승인 2019.01.11 0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11월 유튜브 통해 공개한 디지털 광고의 높은 인기로 TV 방영까지 이어져 
건강기능식품 둘코화이버 TV 광고
건강기능식품 둘코화이버 TV 광고

글로벌 헬스케어 기업 사노피(Sanofi)의 한국법인인 사노피-아벤티스 코리아(대표 배경은, 이하 사노피)의 건강기능식품 둘코화이버가 배우 진기주와 함께한 TV 광고를 론칭했다고 10일 밝혔다. 

둘코화이버는 2018년 11월에 유튜브를 통해 짧은 버전으로 선보였던 3편의 론칭 광고에 대한 뜨거운 관심에 힘입어 2019년 1일부터 유튜브에서 새로운 범퍼 영상 3종을 공개함과 동시에 TV CF도 방영을 시작했다. 둘코화이버 광고 영상은 바쁜 일상 속에서도 간편하고 쉽게 장을 케어할 수 있는 씹어먹는 데일리 장케어 둘코화이버의 특장점을 재미있게 표현했다. 광고 속 주인공을 맡은 배우 진기주는 ‘씹는다‘는 제품 특징을 직장상사, 메신저, 껌 등 친숙한 소재를 통해 표현하며 둘코화이버 구미로 건강하고 스마트하게 장 건강을 관리하는 다양한 일상을 보여준다. 

씹어먹는 데일리 장케어 둘코화이버 구미는 장내 유익균인 프로바이오틱스 증식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프리바이오틱스와 장의 연동운동을 촉진하여 원활한 배변활동을 돕는 식이섬유를 동시에 함유한 투인원 제품이다. 젤리 형태로 전 연령층 모두 부담없이 섭취할 수 있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장을 관리할 수 있으며 합성착색료와 설탕을 일체 첨가하지 않은 것도 특징이다. 둘코화이버는 글로벌 유통업체 코스트코, 올리브영, 백화점과 면세점, 주요 온라인몰 등에서 사과 맛과 망고 맛 총 2가지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둘코화이버는 TV 광고 론칭을 기념해 12일부터 31일까지 두 가지 이벤트를 실시한다. 첫 번째 이벤트는 둘코화이버 TV광고 인증샷을 찍어 정해진 해시태그와 함께 본인 인스타그램에 업로드하면 추첨을 통해 30명에게 둘코화이버 60구미 2상자를 제공한다. 당첨자는 2월 15일 둘코화이버 홈페이지에서 공개된다. 두 번째 이벤트는 둘코화이버 TV광고를 보고 둘코화이버의 주요 투인원 성분을 맞추는 퀴즈다. 해당 이벤트 페이지를 통해 정답을 맞히면 매주 300명의 당첨자를 발표하고 둘코화이버 4구미를 4팩씩 증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둘코화이버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사노피 컨슈머 헬스케어 사업부 최유리 팀장은 “둘코화이버 구미는 간편하고 쉽게 장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제품으로 이번 광고 컨텐츠는 평소 건강한 라이프를 즐기는 배우 진기주의 이미지와 제품 특장점이 잘 어울려 좋은 반응을 이끌어 냈다고 생각한다”며 “바쁜 일상에도 건강한 장 관리를 놓치고 싶지 않다면 젤리형태로 프리바이오틱스와 식이섬유를 한 번에 간편 섭취할 수 있는 둘코화이버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