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7.16 월 09:35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세종
전체기사
일반
자치·의회
경제
사회
생활·문화
사람들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세종 > 일반
     
세종시, 도심 교통흐름 개선 위해 '비보호 좌회전' 확대
올해 말까지 9개 교차로 추가 운영…모니터링 후 지속 확대 여부 결정
2017년 11월 20일 (월) 08:54:59 황서준 기자

세종시는 불필요한 신호대기 시간을 줄이고 사고예방을 위해 비보호 좌회전 신호를 확대한다.

이번에 도입되는 비보호 좌회전 신호 운영시기는 표지판, 노면표시 등 교통안전시설물을 보완한 후, 소담동 남세종로 3개 교차로는 올해 11월 말에, 정부세종청사 인근 다솜2로·다솜3로는 12월 말에 운영할 예정이다.

   
  ▲ 비보호 좌화전 교차로 확대 지역 중 ‘어진동 다솜2로·다솜3로’ 6곳(제공=행복청)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과 세종특별자치시는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 교통흐름 개선을 위해 정부세종청사 인근 다솜2로·다솜3로와 소담동 남세종로 등 9개 교차로에 비보호 좌회전 신호를 운영할 계획이라고 지난 16일 밝혔다.

비보호 좌회전이란 좌회전 교통량이 많지 않은 교차로에서 별도의 좌회전 신호를 사용하지 않고 직진신호 동안 운전자의 판단에 따라 좌회전하도록 하는 신호 운영방식이다.

유럽연합(EU)·미국·캐나다 등 교통 선진국에서는 교차로 신호 대기시간을 30% 이상 줄여 교통흐름 개선과 연료낭비 방지에 매우 효과적이어서 보편화 돼 있다.

그동안 행복도시에서는 교통량과 상관없이 공동주택 출입구 등 교차로마다 교통 신호를 운영하여 불필요한 신호대기와 교통흐름 단절이 시민들의 가장 큰 불편사항이었다. 운전자는 신호 대기시간이 길어 과속·신호위반·교차로 꼬리 물기 등 무리하게 교차로를 통과하는 경우가 빈번하여 사고위험이 상존해 왔다.

이에 따라 행복청·세종시·세종경찰서는 불필요한 신호대기 시간을 줄이고 사고예방을 위해 비보호 좌회전 신호를 도입하게 됐다.

이번 도입지역은 차량 통행량이 적고 편도 2차선 이하 교차로를 대상으로 한국교통연구원과 도로교통공단 등 전문기관의 자문을 받아 선정했으며 운영현황 등을 면밀히 분석해 확대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다.

특히 다솜2로·다솜3로 6개 교차로는 비보호 좌회전 신호뿐만 아니라 차량 지체시간·보행자 대기시간 감축을 위해 신호주기도 140초→70초로 함께 단출할 계획이다.

김용석 행복청 기반시설국장은 “비보호 좌회전은 반대차선 직진차량이 없고 녹색신호일 때만 좌회전이 가능한 신호체계로 도심 교통을 원활하게 하는데 큰 효과가 있다”면서 “비보호 좌화전은 신호 준수와 주의운전이 무엇보다도 중요하므로 운전자분들께서는 신호와 속도를 반드시 준수하고 양보·배려운전을 해주시길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 기반시설국 교통계획과]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