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2.17 토 21:15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생활/문화
전체기사
일반
종합
종교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생활/문화 > 종합
     
이예랑, 가야금 독주회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열린다!
2015년 09월 21일 (월) 10:54:32 조수현 기자

   

[조은뉴스  조수현기자]      ‘가야금 산조’로 주목받는 이예랑의 제7회 가야금 독주회가 오는 10월 1일 저녁 8시, 서울 서초동 국립국악원 우면당에서 열린다.
 
이예랑은 전북 전주 출신 국악 명가에서 국악 신동으로 자랐다. 어려서부터 남다른 성음(聲音)을 가진 연주자로 촉망받으며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에서 학사·석사를 수석으로 마쳤고 한양대학교에서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지난 2005년 봄, 제15회 김해전국가야금대회에서 이예랑은 “수 세기에 한 번 나올까 말까한 연주인”이라는 심사평을 듣고 최연소로 일반부 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했다. 이어 중요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 병창 및 산조 이수자로 선정되었으며 이예랑의 가야금 산조 ‘앓음다움’ 앨범을 발매하여 전량 매진의 기록을 세우는 등 젊은 명인의 기량을 최고조로 발휘했다. 올해 대통령상 수상 10주년 기념 음악회, 제7회 이예랑 가야금 독주회에서 그 영광이 재현된다.  

젊은 명인 이예랑은 2008년, 대한민국 1호 쌍둥이 가야금 가수 ‘가야랑’으로 데뷔했다. 전주세계소리축제, 난계영동국악축제 등의 홍보대사 역임과 더불어 국악방송 진행을 했고, MBC TV 국악프로그램을 진행하기도 했다. 방송 활동을 통해 아이돌 가수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샤이니 등에게 가야금을 전파하여 가야금, 더 나아가 국악을 대중에게 한걸음 더 가까이 자리하도록 만드는데 일조했다. 이외 이예랑의 다양한 방송 활동의 영향으로 청소년들 사이에서 이른바 ‘가야금 대란’이 일며 ‘가야금 인구’는 급증했다.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11개국 이상의 국가에서 이예랑 단독 초청 공연이 행해졌고, 계속 재초청 무대가 이어지고 있다. 다양한 세계무대에서 자랑스러운 가야금 산조가 이예랑에 의해 연주된다. 또한 2000년 이래로 국제기구 등을 통해 한국을 방문하는 귀빈들에게도 가야금 산조를 들려주며 대한민국의 소중한 전통문화를 전달해오고 있다. 소리의 고장, 전주시와 창원시 홍보대사 역임을 한 바 있다. 2004년부터 전남도립대, 중앙대 등에 출강하여 체계적인 교수법으로 후진 양성에도 전력했다. 

국악을 잘 몰라도 이예랑의 연주를 들어본 사람은 안다. 섬세하면서도 박력 있고, 강직하면서도 곰살 맞으며 담백한데 끈끈한 성음이 가히 독보적이다. 특히 이예랑은 ‘서공철류’ 가야금 산조로 많은 인기를 누렸다. 서공철류를 연주하여 대통령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이번 연주회가 보다 뜻 깊은 것은 바로 중요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 병창 및 산조 기능보유자인 강정숙 명인과 서공철류 가야금 산조를 중주하는 데 있다. 故서공철 선생으로부터 직접 사사한 강정숙 명인은 이예랑의 스승이다. 30분이 넘는 긴 산조가 연주된다. 서공철에서 강정숙으로, 그리고 강정숙에서 이예랑으로 이어지는 그 명맥의 이음줄이다.

가야금 산조는 음식으로 비유하자면 패스트 푸드(fast food)가 아닌, 슬로우 푸드(slow food)이다. 하루아침에 완성될 수 없으며, 긴 호흡의 완급 조절이 필요하다. 이에 언제나 급속 충전이 필요한 현대 사회에서 대중으로부터 큰 사랑을 받고 있지 못하다. 그래서 지금 우리는 이예랑이 보다 절실히 필요하다. 전통과 현대를 자유로이 넘나드는 그녀의 가야금 세계, 국악계와 대중음악계를 월경하는 오직 유일한 음악 지식인 이예랑의 역할이 주목된다.

진정한 ‘앓음’이 있고 난 다음에서야 ‘아름다움’이 발현되는 의미에서 이번 음악회는 ‘앓음다움’이라는 부제로 가야금의 깊이를 느껴볼 수 있도록 기획됐다. 봄과 여름의 앓음이 있을 때 비로소 가을의 아름다움이 펼쳐지는 것처럼, 이예랑의 12현과 25현 독주, 그리고 중주까지 단풍빛으로 펼쳐내는 가을금으로 대통령상 수상 10주년을 기념한다.

스승을 모시고 기념하는 음악회인 만큼 전석 초대로 진행된다. 자세한 정보는 국악의 전당(010-9289-9299)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1)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나그네
(219.XXX.XXX.139)
2015-09-22 22:11:32
반가운 기사...
이예랑을 통해 뒤늦게 가야금이라는 악기를 알았습니다.
오동나무와 명주실로 만들어진 자연의 악기이며 우리나라 전통국악기...
이예랑의 가야금연주를 듣다보면 힐링되는 저자신을 느끼곤 합니다.
이예랑의 산조 앓움다움을 구입해 차안에서 듣다보면 먼 여행길도 지루함 없이
시간이 가더군요...
이런 젊은 명인의 연주를 직접 접할수있게되어 행복한 마음입니다.
시월의 첫날을 기다리며...
전체기사의견(1)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