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 : 2018.4.26 목 03:06
 
공고! 한국언론사연합회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발행합니다.
 
한류문화 & 세계여행 포토
연예타임즈
전체기사
일반
종합
섹시뉴스
힙합뉴스
건강한 몸 만들기
화기애애! 조은꽃배달!
해외여행 필수품
 
> 연예타임즈 > 일반
     
명품 보컬 이수 ‘나는 가수다 시즌3’ 출연
가창력의 끝판왕, 라이브의 진수를 보여준다
2015년 01월 22일 (목) 06:49:16 온라인뉴스팀
   
  ▲ 이수가 MBC 나는 가수다-시즌3에 출연한다.(사진제공: 뮤직앤뉴)  

[조은뉴스=온라인뉴스팀]  엠씨더맥스(M.C THE MAX)의 명품 보컬 이수가 MBC ‘나는 가수다-시즌3(이하 나가수3)’에 출연한다.

엠씨더맥스는 작년 12월 ‘겨울나기’ 전국 투어 콘서트를 마지막으로 7집 활동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이후, 올해 8집 앨범 발매를 준비 중인 가운데 메인보컬 겸 기타리스트 이수의 ‘나가수3’ 출연을 발판으로 멤버별 개인 활동과 유닛 활동 등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2000년에 데뷔한 문차일드를 전신으로 한 밴드 엠씨더맥스는 한국적인 발라드에 중점을 두고 팝 락과 펑크 락, 테크노 락 등의 음악을 해왔다. 2002년에 발매된 엠씨더맥스의 1집 앨범 중 타이틀 곡 ‘잠시만 안녕’은 당시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이후 ‘사랑의 시’, ‘해바라기도 가끔 목이 아프죠’, ‘사랑은 아프려고 하는 거죠’ 등 연이은 히트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지난해 초에는 7집 정규 앨범 ‘언베일링(UNVEILING)’을 7년만에 발매하여 각종 음원 차트의 1위를 석권하는 기염을 토했다. 특히, 7집의 타이틀곡 ‘그대가 분다’는 활발한 방송활동이 없었음에도 불구하고 각종 라이브 영상이 다수의 커뮤니티에서 연일 화제가 되면서 실시간으로 변화하는 음원 차트에서 앨범 발매 한 달 후에도 여전히 상위권에 랭킹 되는 이례적인 기록을 세웠다. 그 결과 ‘2014 멜론뮤직어워드’에서 아이유, 박효신, 에일리 등 쟁쟁한 후보들을 제치고 발라드 부문에서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또한 SBS 인기 드라마 ‘괜찮아, 사랑이야’와 ‘미녀의 탄생’ OST에도 참여해 드라마에 꼭 맞는 감성과 흠잡을 데 없이 시원시원한 가창력으로 화제에 올라 단연 OST 섭외 가수 0순위로 손꼽히고 있다.

이수는 박효신, 나얼, 김범수와 함께 ‘4대 보컬’로 불리며, <나는 가수다-시즌1> 방영 당시부터 시청자들이 가장 보고 싶은 라인업으로 거론되어 왔다. 최근 엠씨더맥스의 ‘겨울나기’ 콘서트에서 히트곡 ‘잠시만 안녕’을 6단 고음으로 완벽하게 소화해내면서 가창력의 끝판왕으로 재조명 받은 이수의 <나가수3> 출연 소식을 접한 많은 누리꾼들은 “노래실력으로 따지면 정말 최고의 탑 가수”, “이수의 나가수 무대, 기다리고 있었다”, “이수의 명품 라이브 무대, 빨리 보고 싶다” 등 높은 기대감을 드러냈다.

현재 엠씨더맥스의 소속사 뮤직앤뉴 관계자는 “올해 엠씨더맥스의 8집 앨범 준비와 동시에 이수의 솔로앨범, 제이윤과 전민혁의 유닛활동을 계획하고 있다. 그룹 활동과 개별 활동을 병행하면서 일본 해외 공연도 추진하는 등 엠씨더맥스의 활동 영역을 확장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수가 고심 끝에 어렵게 <나가수3> 출연을 결심한만큼 회사에서도 최고의 무대를 펼칠 수 있도록 최대한 서포트하는 데 집중할 예정이다”라며 이수의 용기있는 도전에 따뜻한 격려를 당부했다. 최고의 실력파 밴드 엠씨더맥스가 <나가수3>를 통해 2015년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할 수 있을지 향후 행보가 기대된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desk@egn.kr]
ⓒ e조은뉴스(http://www.egn.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단체명: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122-82-81046 | 제호:인터넷조은뉴스 | Since 2000. 12.
등록번호:서울, 아01209 | 등록일자:2005년 09월 30일 | 최초발행일자:2003년 08월 05일
발행·편집인: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이관민 | 기사제보: desk@egn.kr
주소: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8, 1103호 | TEL: 02-725-1114 | FAX: 02-725-8115
넷조은뉴스 작권은 한국언론사연합회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며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