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하이패션을 입은 트로트 가수 김희재와 패션 매거진 ‘데이즈드’의 만남
하이패션을 입은 트로트 가수 김희재와 패션 매거진 ‘데이즈드’의 만남
  • 오재현 기자
  • 승인 2021.01.2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은뉴스=오재현 기자]  패션과 문화를 기반으로 매달 독창적인 콘텐츠를 선보이는 매거진 <데이즈드>가 2021년 2월호를 통해 <미스터 트롯>에서 7위를 차지한 출신의 트로트 가수 김희재의 화보를 공개했다.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사진제공=데이즈드)

스물네 페이지에 걸친 화보를 통해 김희재는 열 가지 이상의 새롭고도 다채로운 디자이너 룩을 누구보다 감각 있게 소화해 냈다. 레드와 블루, 오렌지와 틸 그린 등 오묘한 컬러의 배경과 조명이 더해진 결과물은 가수 김희재의 아티스트로서의 끼와 잠재력을 대변하기도 했다.

개인 인스타그램 등을 통해 패션에 대한 관심과 애정을 보였던 김희재는 오늘 촬영에 대한 기대와 첫 단독촬영을 함께 하게 된 매거진에 대한 소감도 밝혔다. “평소에도 <데이즈드>를 좋아해서 인터넷에 올라오는 메인 화보, 사진들도 찾아보고 그랬거든요. 제가 개인적으로 패션에 정말 관심이 많아 여러 잡지를 들춰보는 편인데, <데이즈드>는 도전적이고 정말 잡지다운 모습을 보여주는 것 같아요.” 또한 촬영 당일 착용했던 수많은 의상 가운데 가장 맘에 드는 룩을 꼽으며 김희재만의 공고한 취향을 드러내기도 했다. “저는 두 가지를 꼽고 싶어요.(웃음) 먼저 프라다의 흰 트레이닝복 세트요. 그걸 입고 경쾌하게 산책에 나서고 싶어요. 여름에 아주 가벼우면서도 스타일리시하게 입을 수 있는 룩인 것 같아 개인적으로 마음에 들었어요.” 인터뷰에는 그가 사랑한 또 다른 한 룩이 공개된다.

김희재는 그 어느 때보다 국민들이 트로트에 열광하는 현상을 보며 소회를 밝히는 등, 재능뿐 아니라 깊고 넓은 생각을 품은 트로트 가수의 면모를 보여주기도 했다. “가만 보면 트로트 역사는 대한민국 역사와 맥을 같이한 것 같아요. 그러니까 트로트는 한국 사람들의 정서와 잘 어우러지거든요. ‘한’을 노래로 표현해내요. 가사를 얼핏 들으면 단순히 ‘좋아, 좋아’, ‘사랑해, 사랑해’일 수 있는데, 그 단순함 속에 사실은 인생이 있거든요. 누구나 안고 사는 한, 힘듦과 역경. 트로트라는 장르는 그런 삶의 고단함을 어루만지고 위로하는 음악이에요.” 한편 지금의 가수 김희재를 있게 해준 팬덤 ‘희랑별’에게 김희재는 그 어느 때보다 농도 짙은 진심을 전했다. “제가 부른 어느 OST 중에 이런 노랫말이 있어요. “굳이 나를 택한 그대여”. 팬들께 이 노래를 제 마음을 담아 부른 기억이 나요. 어쩌면 글로 다 표현할 수 없을지도 모른다고 생각해요. 팬들만 떠올리면 이렇게 벅차오르는 감정을요. 어떻게 표현하면 좋을까요? 한 분 한 분의 마음을 제가 너무나 잘 알고 있고 그 사랑에 꼭 보답할 테니 항상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어요.”

그 가사와 선율로 힘든 가운데 있는 국민들에게 계속해서 힘과 위로가 되겠다는 가수 김희재. 트로트라는 음악과 패션, 그리고 사랑하는 희랑이에게 그 누구보다 진심인 김희재의 대체 불가 장면과 대사는 <데이즈드> 2월호와 홈페이지(www.dazedkorea.com),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공식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부산지사: 부산광역시 진구 만리산로11, 101-301(범천동, 서면엘리시안)
  • TEL : 051-915-8900
  • FAX : 051-915-9900
  • 기사제보 : ceo@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재훈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eo@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