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아이즈 프로토콜, 시리즈 A 수준 기관투자 유치
아이즈 프로토콜, 시리즈 A 수준 기관투자 유치
  • 이관민 기자
  • 승인 2019.10.15 0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이즈 프로토콜은 퀘스트 캐피탈, 데노스, 시드 벤처캐피탈 등 3곳에서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아이즈 프로토콜은 퀘스트 캐피탈, 데노스, 시드 벤처캐피탈 등 3곳에서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

10월 8일 글로벌 거래소 비키(Biki)에 상장한 블록체인 기반 오픈소스 검증 플랫폼 아이즈 프로토콜(EYES Protocol, 대표 김민수)이 시리즈 A 투자를 유치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아이즈 프로토콜이 처음으로 유치한 외부 기관투자다.

아이즈 프로토콜의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퀘스트 캐피탈(Quest Capital, 대표 Qu Ming), 데노스(Denos, 오거나이저 Ryan Park), 시드 벤처캐피탈(SEED Venture capital, 대표 조석현) 등 3곳의 투자사가 참여했다.

이번 투자를 리드한 시드 벤처캐피탈 조석현 대표는 모기업 엘에스웨어의 독보적인 기술력과 서비스를 보유한 아이즈 프로토콜의 시장 점유율 확대 가능성을 투자 이유로 꼽았다.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아이즈 프로토콜은 15년째 정보보안 솔루션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고, 2018년에는 대한민국 정부로부터 정보보호 유공을 인정받아 철탑산업훈장을 수훈한 바 있는 엘에스웨어(LSware, 대표 김민수)에서 추진 중인 리버스 ICO 프로젝트다. 엘에스웨어의 대표 제품인 포스가드(FOSSguard)를 MVP(Minimum Viable Product, 최소 요건 제품)로 해 오픈소스 라이선스 및 취약점 컴플라이언스 솔루션을 블록체인화하고, 기존의 B2B 서비스를 B2C 영역으로 확장함과 동시에 다양한 개발자들이 오픈소스 검증에 직접 참여함으로써 아이즈 프로토콜의 생태계에 기여하는 선순환 구조를 가진 블록체인 프로젝트다.

퀘스트 캐피탈은 인공지능, 빅데이터, 블록체인 등 첨단 기술에 투자를 공격적으로 하는 중국계 금융사이며, 국내에도 잘 알려진 클레이튼(KAKAO), Troy, Infinito, Biforst, 스타플레이 등 블록체인 업체에 투자하기도 했다. 주요 파트너로는 Canaan, Huobi, OKEX, LBank, CoinBene, NOVA CLUB 등이 있다.

데노스는 블록체인 생태계를 조성하는 블록체인 기업 얼라이언스로 블록체인 비즈니스 및 협력 파트너십 구축을 주로 지원하고 있으며, 한국 프로젝트의 해외 진출 및 엑셀러레이팅을 전문으로 하는 글로벌 블록체인 전문가 그룹이다. 인공지능 기반 블록체인 Ai Crypto 등에 투자했던 데노스는 투자사를 까다롭게 선정하는 것으로 유명하다.

시드 벤처캐피탈은 IT 및 블록체인 업계의 시리즈 A 단계에 투자를 집중하고 있으며, EYES Protocol에 전략적 파트너십을 기반으로 엑셀러레이팅을 제공하고 있다. 주요 파트너로는 △엘에스웨어 △아이즈 프로토콜 △MAKER △KRYPITAL Group △Blockpatch △Upxide △FAS △Bitforex △Withnode △Dobi △CTIA △Block.cc △심버스 △비딩스테이 △Jinse Finance △Cointime △Coinin △YottaChain △Vectorx △Blocknet △영일 랩스 등이 있다.

아이즈 프로토콜의 김민수 대표는 “시리즈 A 투자 유치를 통해 아이즈 프로토콜의 기술력을 시장에서 입증 받았다고 생각한다. 이를 통해 선순환 생태계 구축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