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캄보디아 프놈펜을 떠나며] 김진홍의 아침묵상
[캄보디아 프놈펜을 떠나며] 김진홍의 아침묵상
  • 김진홍 목사
  • 승인 2019.09.02 0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로 프놈펜 일정을 마치고 밤 11시 비행기로 캄보디아를 떠납니다. 동남아세아 캄보디아 땅에 우리 한국인들이 1만 명이 넘게 살고 있다는 사실이 신기합니다.

이곳 프놈펜에만 하여도 중심가 곳곳에 삼성 엘지 현대 간판들이 걸려 있습니다. 캄보디아인들에게는 코리안 드림이란 말이 있다 합니다. 코리아에 노동자로 가는 꿈을 코리안 드림이라 합니다. 코리안 드림을 이루려면 시험을 쳐야 하는데 그 경쟁률이 치열하다 합니다.

단군 이래 한국의 위상이 지금처럼 높아진 것이 처음입니다. 그러니 이제 국내 정치만 제대로 되어지면 우리 코리아는 세계로 당당히 뻗어나가게 될 것입니다.

어제 오후에는 악명 높았던 폴 포트 공산정권이 저질렀던 학살 현장을 다녀왔습니다. 불과 3년 8개월에 걸친 공산정권이 무려 2백만이 넘는 사람들을 고문하고 죽인 현장인지라 그 끔찍하기가 말로 표현키가 불가능할 정도였습니다.

같은 동족끼리 이념이 다르다는 한 가지 이유로 그렇게 끔직한 학살을 저지를 수 있었다는 사실이 이해가 가지 않았습니다. 병든 이념은 마치 페스트 같은 병균과도 같아서 잔인하기가 상상을 초월합니다.

지금도 북한에서는 수용소가 18곳이 있어서 20만에 이르는 동포들이 고통당하고 있습니다. 그들을 해방시키는 책임이 대한민국 국민들이 져야 할 사명입니다.

캄보디아에서의 일정을 마치고 공항으로 출발하기 전에 캄보디아 방문의 소감을 적었습니다.

동두천 두레마을 트리하우스
동두천 두레마을 트리하우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