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비트룸, 세계 최초 멤버십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Bitroom’ 오픈
비트룸, 세계 최초 멤버십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Bitroom’ 오픈
  • 이관민 기자
  • 승인 2019.06.14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출처: 비트룸 홈페이지
사진출처: 비트룸 홈페이지

세계 최초 멤버십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비트룸(Bitroom.io) 거래소는 내부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6월 말 정식으로 오픈 예정이다. 

최근 몇 년간 블록체인 기술 공개 및 변경 불가능한 점에 대해 투명성을 추구하였지만 디지털 자산 투자 과정에서의 정보 불일치 및 불투명으로 인해 많은 투자자들이 피해를 보는 경우가 빈번히 발생했다. 투자자들의 이익을 보장하기 위해 블록체인 유저들이 많이 모이는 거래소는 다양한 코인 세일 방식을 갖추고 수준 높은 서비스 및 양질의 제품을 만들어 업계 선두를 목표로 두고 있다. 

세계 최초 멤버십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 비트룸(Bitroom.io) 거래소는 내부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마치고 6월 말 정식 오픈을 앞두고 있다. 비트룸 거래소는 전통적인 거래소 운영 경험을 바탕으로 기초 플랫폼 구축과 안전한 운영 보장에 더욱 전념하고 자산의 안정성, 내부 시스템의 신속함과 서비스 프로세스 표준화에 집중하고 현재 암호화폐 거래소에서 발생하는 문제점들을 보완하여 최대한 투자자들의 이익을 보장한다. 

비트룸 경영진은 인터넷 금융 업계의 베테랑(picked troops)으로 구성됐고 블록체인 초기부터 풍부한 국제금융, 인터넷, 블록체인 암호화폐 등 무수한 투자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비트룸은 뛰어난 제품 개발팀, 풍부한 경험을 갖춘 해외 운영 및 마케팅 팀을 통해 일류 가상 화폐 거래 플랫폼을 만들어 가고 있으며 철저한 검토 및 선별을 통한 양질의 블록체인 프로젝트로 투자자들에게 수익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다음은 비트룸의 특징과 혁신에 대한 내용이다. 

◇최초 ‘멤버십’ 모델 

고품질 블록체인 프로젝트를 전 세계적으로 도입하여 회원들에게 보다 다양한 투자 옵션과 쾌적한 서비스를 밑바탕으로 최고의 수익 기회를 제공하는 데 집중할 것이다. 비트룸 플랫폼은 모든 회원들에게 평등하고 초기 선별된 우수한 프로젝트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회원들의 투자 수익을 보장할 뿐만 아니라 플랫폼 수익의 대부분을 회원들에게 반환한다. 

◇개방적이고 투명한 공개 

비트룸은 공개적이고 투명한 암호화폐 거래 플랫폼을 만드는 데 주력할 것이다. 그중 플랫폼 코인의 발행 방식, 플랫폼 코인의 유통과 보유 현황, 플랫폼 트랜잭션 마이닝, 플랫폼 PoS+DPoS 노드 마이닝을 투명성 있게 운영한다. 

◇혁신적인 ITO 모델 

ITO(Initial Trust Offering)의 중요한 세 부분은 기금 모금, Token 분배, 모금액 반환이다. 모든 단계는 블록체인에서 진행하여 프로젝트 주최측과 투자자들은 언제나 조회가 가능하다. 거래 과정은 감시가 가능하고 추적 가능하며 조작할 수 없는 데이터의 공개로 투자자에게 완전한 투명성을 보장한다. 

비트룸 거래소는 블록체인의 발전과 한계 파악 및 보완하여 프로젝트와 커뮤니티의 소통문제를 해결하고 혁신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완벽한 서비스, 혁신적인 제품 설계와 특화된 운영 모델 등 비트룸은 현재 운영 중인 다른 거래소에 큰 영향력을 미칠 것으로 생각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비트룸은 미래의 발전에 대해 구체적이고 명확한 로드맵을 가지고 있으며 빠른 시일 내에 더 좋은 소식과 방향성을 제시할 것으로 알려져 비트룸 미래에 대한 유저들의 기대가 높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05 인터넷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