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고 인터넷조은뉴스는 국가홍보 & 경제문화 월간지 “공감코리아”를 함께 발행합니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미래의 요리사들과 함께 하는 구 드 프랑스 기념 만찬 진행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미래의 요리사들과 함께 하는 구 드 프랑스 기념 만찬 진행
  • 이준철 기자
  • 승인 2019.03.13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세계 프랑스 요리의 축제, 구 드 프랑스를 기념하여 세계 최초의 프랑스 요리학교 르 꼬르동 블루에서 정통 프렌치 만찬 진행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2018 구드프랑스 행사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2018 구드프랑스 행사

숙명여자대학교(총장 강정애) 부설 프랑스 요리·제과 교육 기관인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가 전 세계 프랑스 요리의 축제, 구 드 프랑스(Goût de France)를 기념하여 3월 12일 정통 프랑스 만찬을 주최한다. 

구 드 프랑스는 유네스코 무형 무산으로 지정된 프랑스 미식 문화를 알리기 위해 프랑스 정부와 알랭 뒤카스 셰프가 함께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 4회를 맞이한다. 약 100년 전인 1912년 ‘요리의 전설’로 불리는 프랑스 요리의 거장 ‘오귀스트 에스코피에(1846~1935)’가 세계의 다양한 도시에서 같은 날, 같은 메뉴를 많은 사람들이 즐길 수 있도록 연 ‘에피쿠로소의 저녁’ 행사에서 영감을 받아 시작됐다. 이번 행사는 150개국 1000여개의 레스토랑이 참여, 같은 날(3월 21일) 창의적인 프랑스 요리를 선보이며 프랑스 미식 문화를 알린다. 

르 꼬르동 블루 서울캠퍼스는 2017년부터 3년째 구 드 프랑스 행사에 참여하고 있다. 올해에는 요리를 전공하고 있는 특성화 고등학교 학생 21명을 초청하여 정통 프랑스 만찬을 경험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파비앙 페논(Fabien PENONE) 주한 프랑스 대사가 직접 참석하여 요리를 전공하는 고등학생들과 직접 프랑스 요리와 미식문화에 대해 소개하고, 미래의 프랑스 요리사를 꿈꾸는 고등학생들을 격려할 예정이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의 조르쥬 링가이젠(Georges Ringeisen) 셰프를 비롯, 6명의 셰프들이 올해 구 드 프랑스 주제인 ‘프로방스’에 맞추어 5코스의 프렌치 디너를 준비하였다. 입맛을 돋우는 아뮤즈 부쉬를 시작으로 프로방스 풍의 에스까르고 푀유떼를 전식으로 선보인다. 송아지 흉선으로 소를 채운 송아지 안심과 허브소스, 버섯 폴렌타 뿌알레, 야채 띠앙을 본식으로 맛본 후, 프랑스 정통 만찬에서 빠지지 않는 치즈 플레이트를 맛보게 된다. 식사를 마무리하는 디저트로는 무화과와 라벤더 갸또 알 라 페쎌을 선보인다. 

르 꼬르동 블루-숙명 아카데미 김지형 총괄 매니저는 “르 꼬르동 블루는 124년동안 정통 프랑스요리, 제과, 제빵을 비롯한 프랑스 미식 문화를 전수하고 있는 세계 최초의 요리 학교다. 구 드 프랑스 행사를 통해 미래 프랑스 셰프를 꿈꾸는 어린 학생들에게 프랑스 미식 문화를 경험하게 함으로써 요리 교육기관의 사회적 소명을 다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단체명 : 한국언론사연합회
  • 고유번호 : 122-82-81046
  • 제호 : 인터넷조은뉴스
  • 법인명: ㈜뉴스인미디어그룹
  • 사업자등록번호 : 290-81-49123
  • Since 2000.12.
  • 주소 : (07238)서울특별시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8, 1103호(여의도동, 오성빌딩)
  • TEL : 02-725-8114
  • FAX : 02-725-8115
  • 기사제보 : desk@egn.kr
  • 등록번호 : 서울 아 01209
  • 등록일자 : 2005-09-30
  • 최초발행일자 : 2003-08-05
  • 발행·편집인 : 이관민
  • 기사배열책임자 : 오재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관민
  • 인터넷조은뉴스 저작권은 조은뉴스네트워크와 인터넷조은뉴스 자매지에 있으므로 콘텐츠(영상,기사,사진)에 대한 무단 전재·복사·배포를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e조은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egn.kr
ND소프트